배너 닫기
커뮤니티
뉴스등록
포토뉴스
동영상뉴스
맨위로

윤디자인그룹, 도산 안창호 선생의 손글씨 폰트 ‘안창호체’ 무료 배포

안창호 선생이 가족에게 쓴 편지에 담긴 손글씨를 디지털 서체로 복원저작권 걱정 없는 ‘오픈 폰트 라이선스(OFL)’로 공유마당에서 누구나 ...

등록일 2023년11월14일 15시59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도산 안창호 선생과 안창호체(사진: 윤디자인그룹)

타이포 전문 기업 윤디자인그룹(대표 편석훈)은 도산 안창호 선생의 손글씨를 바탕으로 ‘안창호체’를 개발했다.

안창호체는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저작권위원회와 함께 진행한 프로젝트로, 윤디자인그룹은 폰트 디자인 및 개발을 담당했다. 독립운동가이자 교육자인 도산 안창호 선생이 아내 이혜련과 자녀들에게 쓴 편지 등에 담긴 손글씨를 디지털 서체로 복원한 것이다.

윤디자인그룹은 안창호 선생의 손글씨 원도를 충실하게 반영해 의연한 기개의 손글씨 폰트를 완성했다. 안창호체는 직선적인 획에서 강직함과 굳건함이 느껴지는 동시에 우상향하는 가로획 덕분에 운율감이 돋보인다. 또한 원도의 규칙적인 흘림과 각도를 살린 영문은 필기체 스타일로 글자와 글자가 서로 이어지도록 디자인했다.

안창호 선생의 외손자 필립 안 커디는 편지를 비롯한 손글씨 자료를 제공하는 등 폰트 제작에 적극 협조했으며, 도산의 정신이 담긴 안창호체가 국민에게 사랑받고 다양하게 활용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안창호체는 11월 9일 도산 안창호의 탄생일을 맞이해 공유마당 (https://gongu.copyright.or.kr/gongu/wrt/wrt/view.do?wrtSn=13366248&menuNo=200023)을 통해 공개됐으며, 저작권 걱정 없이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오픈 폰트 라이선스(Open Font License)로 배포되고 있다.

윤디자인그룹은 지금껏 여러 지자체와 공공기관, 기업 등과 함께 폰트를 개발해왔으며, 이중 상당수는 무료로 배포되고 있다. 특히 교육 현장은 물론 국민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학교안심폰트에 윤고딕, 윤명조 등 윤서체를 제공하는 등 대한민국 대표 타이포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의무를 실천하는 동시에 건강한 저작권 문화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고 있다.

윤디자인그룹 소개
윤디자인그룹은 타이포그래피 기반 브랜딩 서비스와 디자인 리소스를 공급하는 타이포 전문 기업이다. ‘타이포커뮤니케이션’ 사업으로 정부기관, IT/게임, 모빌리티, 금융, F&B, 패션/뷰티 등 다양한 고객사를 위해 브랜딩 용역을 제공한다. ‘폰코’를 통해 크리에이터를 위한 폰트, 스톡 이미지, 음원 등의 리소스를 공급한다. 최근 학생 및 기업 대상 교육 사업으로 진출하고 있다.

권희정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교육/서적 공연/전시 생활문화 IT/과학 문화공감

포토뉴스 더보기

현재접속자 (명)